▒ 숨어있기 좋은 집 ▒ 휴대폰 케이스
HOME     SINCE 1999    [ ]    [ ]
     좋은시   │    좋은글   │    레인   │    게시판   │    etc

  
    

           힘이되는 글
           좋은 글
           머피의 법칙
 



절망은 없다

이름
:  비고양이  (Homepage) 작성일 : 2004-12-23 23:40:37  조회 : 1818 


절망은 없다



영국의 뛰어난 시인이자 소설가요 극작가인 골드 스미스는 어렸을 때부터 총명했던 것은 아니다.
"스미스야, 언제까지 그렇게 멍청하게만 앉아 있을 거니?"
그의 어머니는 늘 스미스에게 이렇게 잔소리를 해댔다. 똑똑하거나 남다른 부분이라고는 어디 한군데 찾아볼 수 없는 그런 아이였다.
"저 스미스라는 아이 좀 봐요. 저 애는 얹듯 봐도 멍청하게 보인다니까요."
이런 말을 들을때마다 스미스의 마음은 몹시 아팠다. 그는 자꾸만 의기소침해지는 자
신을 극복하기 위해 책을 읽으며 나름대로 상상의 나래를 폈다. 그렇게 어린 시절을 보낸 스미스는 자신만의 독특한 세계를 가지게 되었고 주위로부터 더 이상 모자라는 아이라는 소리를 듣지 않게 되었다. 하지만 그가 앓고 있던 난치병은 여전히 그를 괴롭혔다. "내 상황에서 최선을 다할 수 있는 일이 뭘까?"
그는 어릴 적부터 독서를 많이 했고, 글을 쓰는 일이라면 무엇보다 자신있었다. 그는 매일 글을 쓰면서 시간을 보냈다. 쓴 글은 여기저기 신문사나 잡자사에 보냈지만 매번 돌아왔다.
"그래, 내 글에 문제가 있는 게 틀림없어."
그때마다 스미스는 자신의 글을 다시 분석하고 고쳐 나갔다. 그것은 마치 제살을 깍는 듯한 고통을 주었다. 그러던 어느 날이었다.
"골드 스미스 씨 안녕하십니까? 당신의 글을 책에 싣고자 이렇게 통보를 드리니 곧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
이렇게 적힌 어느 잡지사의 전보를 받고 그는 기쁨의 눈물을 흘렸다. 그 뒤 계속 글을 발표해 유명해진 그는 주위 사람들의 찬사를 한몸에 받을 때마다 이렇게 말하곤 했다.
"내가 지금 누리고 있는 명성은 실패했을 때 마다 좌절하지 않고 꿋꿋이 다시 일어섰기 때문에 가능한 것이었소."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59  꿈은 반드시 기록하십시오 - 마이클 핸슨      비고양이 2010/07/13 10757
58  두 가지만 주소서      비고양이 2010/02/02 8709
57  이기는 사람과 지는 사람 - J.하비스      비고양이 2009/10/27 5649
56  들은 귀는 천년이요, 말한 입은 사흘이다 - 좋은생각  [1]    비고양이 2009/07/20 5315
55  말없이 사랑합시다 - J. S갈로  [1]    비고양이 2008/10/20 6174
54  만남보다 더 아름다운 이별 - 최복현      비고양이 2007/10/03 3976
53  무지개 원리  [1]    비고양이 2007/07/01 3625
52  신입사원의 사직서      비고양이 2007/06/10 3231
51  내 마음에 작은 기쁨이 있다면  [2]    비고양이 2007/03/09 3863
50  당신도 누군가에게 힘이 되어 주는 사람      비고양이 2007/02/15 3441
49  말없이 사랑하여라      비고양이 2007/02/14 2826
48  끝까지 해보라 - 에드거 A 게스트  [1]    비고양이 2006/12/27 2303
47  가슴에 남는 좋은 느낌 하나      비고양이 2006/12/25 3085
46  행복한 동행 - 공복자      비고양이 2006/12/22 2941
45  낙천적인 생각 - 유응교      비고양이 2006/12/21 2379
44  마음에 사랑이 넘치면 - 이해인  [2]    비고양이 2006/12/19 2542
43  나를 사랑하는 방법 - 용혜원      비고양이 2006/12/13 6403
42  내 향기로운 삶을 위하여      비고양이 2006/12/13 5998
41  작은 노래 - 이해인      비고양이 2006/12/10 5863
40  솔직히 말해서 나는 - 김남주      비고양이 2006/12/07 5669
39  행복의 얼굴 - 김현승  [1]    비고양이 2006/12/07 5695
38  마음속에 있는 낡고 그리운 방 - 류시화      비고양이 2006/12/07 1897
37  좋은 사람에게는 8가지 마음이 있습니다      비고양이 2006/12/05 2739
36  가난한 마음의 행복      비고양이 2006/12/05 1868
35  행복이라는 나무 - 이정하      비고양이 2006/12/05 1775
34  사랑하는 당신에게 드리는 글 - 김현태  [2]    비고양이 2006/11/28 2116
33  글에도 마음씨가 있습니다 - 오광수      비고양이 2006/10/18 1567
32  거울의 원리      비고양이 2006/09/15 1545
31  사람아 무엇을 비웠느냐 - 법정스님  [2]    비고양이 2006/09/10 1933
30  살다보니 마음이 편한 사람이 좋다      비고양이 2006/09/10 1823
29  내 삶의 주소는 정확한가 - 이정하      비고양이 2006/09/06 1482
28  마음이야기  [1]    비고양이 2006/07/09 1786
27  그냥 친구와 진짜 친구      비고양이 2006/07/07 1870
26  아버지가 아들에게 보내는 삶의 지혜      비고양이 2006/06/23 1728
25  오늘은 쉬십시오 - 작자미상      비고양이 2006/05/02 1785
24  다시 시작하려는 당신을 위하여 - 김종원      비고양이 2006/03/28 1638
23  한 잎의 女子- 오규원      신인선 2006/01/17 1699
22  발밑에 떨어진 행복부터 줍기 - 틱낫한      비고양이 2005/01/12 2385
21  아픈 마음 풀어주기      비고양이 2005/01/11 2493
20  행운의 시기를 아는 방법      비고양이 2005/01/10 2269
19  기회는 비전의 사람을 찾는다 - 이한규      비고양이 2005/01/09 1796
18  매일 날씨가 좋으면 사막이 된다  [1]    비고양이 2005/01/08 2122
17  실패가 끝은 아닙니다 - 릭 워렌      비고양이 2005/01/08 1964
16  우리는 서로 다르고 각자가 다 특별합니다      비고양이 2005/01/08 1919
15  모든 일이 잘 풀릴 것입니다      비고양이 2005/01/07 1887
14  당신은 축복받은 사람입니다  [2]    비고양이 2005/01/05 2193
13  기억하세요. 혼자가 아니란 것을      비고양이 2005/01/04 1989
12  슬픔의 치유를 위하여      비고양이 2005/01/04 1691
11  고통의 밑거름      비고양이 2005/01/03 1484
10  힘이 되는 이야기      비고양이 2005/01/03 1824
9  희망을 버리지 않는다면      비고양이 2005/01/02 1880
8  한번만 읽어 주세요      비고양이 2005/01/02 2410
7  세상은 보는대로 존재한다 - 이시형      비고양이 2005/01/01 2109
6  니키 - 빌 샌더즈      비고양이 2005/01/01 1512
5  가족의 어원 - 쉼터: 박성철      비고양이 2005/01/01 1725
4  나를 사랑하는 이가 있기에  [1]    비고양이 2004/12/26 2214
 절망은 없다      비고양이 2004/12/23 1818
2  살아있다는 것은      비고양이 2004/12/23 2036
1  켄터키 후라이드 치킨과 105달러      비고양이 2004/12/22 1914

  1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Oldies
 
 
 
Copyright ⓒ raincat.pe.kr All rights reserved. since 19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