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숨어있기 좋은 집 ▒ 휴대폰 케이스
HOME     SINCE 1999    [ ]    [ ]
     좋은시   │    좋은글   │    레인   │    게시판   │    etc

  
    

           힘이되는 글
           좋은 글
           머피의 법칙
 



힘이 되는 이야기

이름
:  비고양이  (Homepage) 작성일 : 2005-01-03 23:31:43  조회 : 1786 


힘이 되는 이야기



사는 것이 힘이 들때가 있습니다.
어쩜 나 혼자 이런 시련을 당하고 있는지 라는
생각을 하게 될때도 있습니다.
그러나 잠시 뒤를 돌아 본다면
우리는 참 많은 시련을 잘 이겨내어 왔답니다.


처음 우리가 세상을 볼때를 기억하나요.
아마 아무도 기억하는 이는 없을 겁니다.
그러나 우리는
그렇게 큰 고통을 이기고 세상에 힘차게 나왔습니다.
한번 다시 생각해 보세요.
얼마나 많은 시련을 지금까지 잘 견뎌 왔는지요.
지금 당신이 생각하는 것 시간이 지나면 웃으며
그때는 그랬지라는 말이 나올겁니다.


가슴에 저 마다 담아둔 많은 사연과 아픔들
그리고 어딘가에서 수 없이 많은 사람들이 함께
시련을 이겨내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지금 당장 얼굴이 굳어진 채로 지낸다고 해서
지금 상황이 달라 진다면 그렇게 하겠습니다.
지금 당장 술을 다 마셔 지금 상황이 달라진다면
세상의 모든 술을 다 마시겠습니다.


지금 당장 어딘가에 화를 내고 누구와 싸워서
지금 상황이 달라 진다면 백만 대군과도
싸움을 하겠습니다.
지금 당장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서 당신이 가진 시련이
달라지거나 변화되는 것은 아닙니다.
그냥 그런 상태일수록 그런 아픈 마음이 많을 수록
하늘을 보고 웃어보세요.


그렇게 웃으며 차근히 하나씩 그 매듭을 풀어보세요.
너무나도 엉커있다면 시간이 조금 더 걸리는 것 뿐이지
절대로 그 매듭을 못푸는 것은 아닙니다.
수없이 엉킨 매듭이 지금 당신의 앞에 있다면
그 매듭앞에 앉아 보세요,
마음은 많이 답답해질 겁니다


언제 그 많은 매듭을 다 풀지라고 생각을 한다면
더 답답할것입니다.
생각을 너무 앞질려 하지 마세요,
다만, 앉은 채로 하나씩 풀어보는 겁니다.
그렇게 문제와 당당히 마주 앉아 풀어보면
언젠가는 신기하게도 그 매듭이 다 풀려져 있을겁니다.
그때가 되면 찡그리거나 그 앞에 했던 고민들이
너무나 아무것도 아닌 일에 시련이라는
단어를 붙였구나 하는 생각이 스쳐지나갈것 입니다.


당장 찡그리거나 가슴아파해서 달라지는 것이 있다면
그렇게 하세요.
그러나 그렇게 해도 달라지는 것이 없다면
힘차게 웃으며 달려가시길 바랍니다.
그리고 시간이 지난 후 풀벌레 소리와 시원한 큰 나무
밑에서 편안하게 쉬며 웃고 있을 당신의
모습을 발견하게 될 것입니다.
당신은 잘 할 수 있습니다.


- 작가미상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59  꿈은 반드시 기록하십시오 - 마이클 핸슨      비고양이 2010/07/13 10247
58  두 가지만 주소서      비고양이 2010/02/02 8466
57  이기는 사람과 지는 사람 - J.하비스      비고양이 2009/10/27 5434
56  들은 귀는 천년이요, 말한 입은 사흘이다 - 좋은생각  [1]    비고양이 2009/07/20 5104
55  말없이 사랑합시다 - J. S갈로  [1]    비고양이 2008/10/20 5961
54  만남보다 더 아름다운 이별 - 최복현      비고양이 2007/10/03 3919
53  무지개 원리  [1]    비고양이 2007/07/01 3575
52  신입사원의 사직서      비고양이 2007/06/10 3184
51  내 마음에 작은 기쁨이 있다면  [2]    비고양이 2007/03/09 3814
50  당신도 누군가에게 힘이 되어 주는 사람      비고양이 2007/02/15 3392
49  말없이 사랑하여라      비고양이 2007/02/14 2771
48  끝까지 해보라 - 에드거 A 게스트  [1]    비고양이 2006/12/27 2253
47  가슴에 남는 좋은 느낌 하나      비고양이 2006/12/25 3035
46  행복한 동행 - 공복자      비고양이 2006/12/22 2887
45  낙천적인 생각 - 유응교      비고양이 2006/12/21 2328
44  마음에 사랑이 넘치면 - 이해인  [2]    비고양이 2006/12/19 2490
43  나를 사랑하는 방법 - 용혜원      비고양이 2006/12/13 6350
42  내 향기로운 삶을 위하여      비고양이 2006/12/13 5947
41  작은 노래 - 이해인      비고양이 2006/12/10 5814
40  솔직히 말해서 나는 - 김남주      비고양이 2006/12/07 5623
39  행복의 얼굴 - 김현승  [1]    비고양이 2006/12/07 5642
38  마음속에 있는 낡고 그리운 방 - 류시화      비고양이 2006/12/07 1846
37  좋은 사람에게는 8가지 마음이 있습니다      비고양이 2006/12/05 2685
36  가난한 마음의 행복      비고양이 2006/12/05 1818
35  행복이라는 나무 - 이정하      비고양이 2006/12/05 1726
34  사랑하는 당신에게 드리는 글 - 김현태  [2]    비고양이 2006/11/28 2068
33  글에도 마음씨가 있습니다 - 오광수      비고양이 2006/10/18 1520
32  거울의 원리      비고양이 2006/09/15 1501
31  사람아 무엇을 비웠느냐 - 법정스님  [2]    비고양이 2006/09/10 1885
30  살다보니 마음이 편한 사람이 좋다      비고양이 2006/09/10 1775
29  내 삶의 주소는 정확한가 - 이정하      비고양이 2006/09/06 1433
28  마음이야기  [1]    비고양이 2006/07/09 1739
27  그냥 친구와 진짜 친구      비고양이 2006/07/07 1824
26  아버지가 아들에게 보내는 삶의 지혜      비고양이 2006/06/23 1678
25  오늘은 쉬십시오 - 작자미상      비고양이 2006/05/02 1733
24  다시 시작하려는 당신을 위하여 - 김종원      비고양이 2006/03/28 1589
23  한 잎의 女子- 오규원      신인선 2006/01/17 1652
22  발밑에 떨어진 행복부터 줍기 - 틱낫한      비고양이 2005/01/12 2334
21  아픈 마음 풀어주기      비고양이 2005/01/11 2438
20  행운의 시기를 아는 방법      비고양이 2005/01/10 2221
19  기회는 비전의 사람을 찾는다 - 이한규      비고양이 2005/01/09 1749
18  매일 날씨가 좋으면 사막이 된다  [1]    비고양이 2005/01/08 2069
17  실패가 끝은 아닙니다 - 릭 워렌      비고양이 2005/01/08 1917
16  우리는 서로 다르고 각자가 다 특별합니다      비고양이 2005/01/08 1870
15  모든 일이 잘 풀릴 것입니다      비고양이 2005/01/07 1833
14  당신은 축복받은 사람입니다  [2]    비고양이 2005/01/05 2144
13  기억하세요. 혼자가 아니란 것을      비고양이 2005/01/04 1941
12  슬픔의 치유를 위하여      비고양이 2005/01/04 1639
11  고통의 밑거름      비고양이 2005/01/03 1451
 힘이 되는 이야기      비고양이 2005/01/03 1786
9  희망을 버리지 않는다면      비고양이 2005/01/02 1832
8  한번만 읽어 주세요      비고양이 2005/01/02 2356
7  세상은 보는대로 존재한다 - 이시형      비고양이 2005/01/01 2051
6  니키 - 빌 샌더즈      비고양이 2005/01/01 1477
5  가족의 어원 - 쉼터: 박성철      비고양이 2005/01/01 1698
4  나를 사랑하는 이가 있기에  [1]    비고양이 2004/12/26 2188
3  절망은 없다      비고양이 2004/12/23 1796
2  살아있다는 것은      비고양이 2004/12/23 2008
1  켄터키 후라이드 치킨과 105달러      비고양이 2004/12/22 1883

  1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Oldies
 
 
 
Copyright ⓒ raincat.pe.kr All rights reserved. since 1999